개발자 레이첼에게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E.007

✏️ 오늘의 질문: 개발/공부

프로젝트 막바지에 제가 만든 결과가 마음에 들지 않을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시간만 허락한다면 데이터 설계부터 다시 하고 싶습니다. 조언 부탁드려요.

⭐️ 레이첼의 생각

정도의 차이는 있겠지만 또 고민의 종류가 다를 수 있겠지만 10년 가까이 개발자로 일하고 있는 저도, 20년 가까이 개발자로 일하고 있는 저의 동료도 여전히 품고 있는 생각이 아닐까 합니다. 오늘은 ‘최고의 결정으로 결과가 100% 만족스러운 순간은 없다. 항상 최선의 결정을 할 뿐이다.’ 를 기본 생각으로 풀어볼까 합니다. 실제로 제가 그렇기 때문이죠.

프로젝트 결과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

개인 프로젝트가 아니라면 참여하는 멤버 모두가 자원이 충분하다고 만족할 수 있는 프로젝트 환경은 찾기 힘들 거라 생각합니다. 여기서 자원이라 함은 시간, 참여하는 멤버의 수 등이 포함되겠죠. 시간이 충분했던 프로젝트가 있었나요? 혹은 사람이 충분했던 프로젝트가 있었나요? 아쉽게도 저는 아직 그러한 프로젝트를 만나보지 못했습니다.

시간이 허락한다면

아마 질문 주신 분의 의도는 아닐 거라 생각하지만, ‘시간이 허락한다면’ 이라는 환경이 지금까지 얼마나 주어졌는가 생각해봅니다. 우리는 개발자로 일하면서 개발 그 자체가 목적이 되는 순간은 거의 없습니다. 회사 서비스 혹은 제품을 위해 우리는 수단으로써의 개발을 하는 것이죠. 서비스가 성장할수록 요구사항은 많아질 테고, 그 속도를 따라 필요한 사람이 채용되기는 쉽지 않겠죠.

마무리 하며 (´▽`)

--

--

programming x writing

Love podcasts or audiobooks? Learn on the go with our new app.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